2018.11.16 (금요일)
총회/기관 지방회 화제&인물 특집 선교&신앙 목회&교육 열린광장 오피니언 교계&문화  
전체보기
목회
교육
상담 Q & A
한권의책
 
 
뉴스 홈 목회&교육 상담 Q & A 기사목록
 
새로운 사람이나 새로운 상황에 부딪히는 것이 두려워요
새로운 사람이나 새로운 상황에 부딪히는 것이 두려워요
2018-10-15 오후 4:49:00    성결신문 기자   


Q안녕하세요. 저는 000라고 하는 대학생입니다. 저는 새로운 사람을 만나는 것과 새로운 상황에 부딪혀서 무엇을 하는 것도 싫고 두렵습니다. 무엇보다 처음 보는 사람들과 만나게 되는 건 정말 싫습니다. 상대방이 저에게 말을 걸면 얼굴이 굳어지고 나도 모르게 목소리가 떨리고 눈도 잘 못 마주칩니다. 사람들에게 제 모습이 어떻게 보일까 생각하면 정말 한심해요. 어떻게 해결 할 방법이 없나요.

A00님, 모르는 사람들과 새로운 만남이 부담스럽고 그런 상황이 불안하게 느껴지는 군요. 새로운 상황이 두려운 것은 익숙하지 못한 상황에 적응을 잘 할 수 있을까 하는 긴장감과 자신감이 부족해서 생겨 날 수 있을 것 같아요. 어쩌면 한 두 번의 실패의 경험이 아예 00님으로 하여금 새로운 상황을 직면하는 것에 부적응적인 심리 상태를 만들게 할 수도 있을 것 같아요. 하지만 그런 기회를 피해버려서 맘이 편해지는 것은 아주 일시적인 것이라고 생각이 되요. 

우리는 살아가면서 수없이 많은 새로운 사람들과 만나고 또 새로운 상황과 부딪히게 되지요. 그 때마다 그것을 피할 수만은 없을 거예요. 

피하면 피할수록 불안하고 초조한 마음은 계속 될 것이고 자신에 대한 자기 비하나 좌절감마저 느끼게 되지요. 게다가 자신의 발전은 전혀 생각해 볼 수도 없게 되겠지요. 그러니 이것은 반드시 극복되어져야 할 문제인 것 같아요.

00님, 우선 자신감을 가지고 잘 할 수 있다는 긍정적인 생각을 가지세요. 호랑이를 잡으려면 호랑이 굴로 들어가야 하죠. 문제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그 문제에 뛰어들어야 될 것 같아요. 이것은 모르는 사람들을 처음 만나는 기회나 또 새로운 상황을 접하게 되는 기회가 오면 피하지 말고 그것에 부딪혀 보라는 것이지요. 같은 일을 여러 번 겪게 되면 아주 당연하고 자연스럽게 받아들여지는 것처럼 그 문제 상황에 대해 익숙해지는 것이 문제를 극복하는데 도움이 될 것 같아요. 

그런 기회가 오는 것도 피하지 말고 또 00님이 의도적으로 그런 기회를 만들어 보세요. 그런 상황을 상상하는 것만으로도 긴장과 불안 때문에 숨이 막힐 것 같겠지요. 초조함과 불안감을 참아 내고 일단 그 상황에 뛰어 들어 보는 거예요. 처음에는 용기를 내어 그런 상황에 도전하는 것부터 시작하세요. 

물론 불안감이 느껴질 거예요. 불안하고 초조한 정서는 그대로 두면 더 깊이 빠져들 수 있으니 그 생각을 차단하고 환기시키기 위해 긍정적인 자기 주술을 거는 거죠. 일종의 마인드 컨트롤 같은 거예요. 

그렇게 상황에 부딪힐 용기가 났다면 그 다음엔 다른 사람들의 인사를 자연스럽게 받아넘기는 연습을 해보세요. 얼굴에 미소를 짓고 밝은 목소리로 인사를 나누는 거죠. 00님의 말대로 딱딱하게 얼굴을 굳히고 목소리가 경직되어 나오면 사람들이 오해를 할 수도 있을 것 같아요. 

다른 사람들이 00님이 무엇 때문에 그러는지 알지 못하니 괜히 화난 사람처럼 보여 오해를 살수도 있겠지요. 그러니 자연스러운 표정을 짓는 연습을 해보는 것도 도움이 될 것 같아요. 00님,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마음을 편안하게 가지는 것일 것 같아요. 그러기 위해서는 긍정적인 생각을 가지고 실천해 보세요. 00님은 잘 할 수 있어요.

기자 : 성결신문
관련기사
 
 

 
네티즌 의견
전체 0   아이디 작성일
 
의견쓰기
 
다음기사글이 없습니다.
중학교 3학년 된 아들이 담배를 피웁니다
상담 Q & A 기사목록 보기
 
  목회&교육 주요기사
미국 인본주의 협회, 무신론 성..
‘3S 시대’ 교회가 스포츠를 장..
인도네시아, 합법적인 교회 건축..
장년부 성품 구역교재 보급
"교육기관 여름행사 미리미리 준..
‘2020전진대회’ 로 비전과 공..
총회성결교신학교 신·편입생 모..
성도들이 설교에서 가장 얻고 싶..
 
 
가장 많이 본 뉴스
  사 설
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


[110-091]서울시 종로구 행촌동 1-29ㅣ대표전화 : 02-732-1286ㅣ 팩스 : 02-732-1285 ㅣ등록번호: 문화 다 06518
발행인: 윤기순 ㅣ사장직무대행: 편집국장 조석근 ㅣ편집인: 이강춘
Copyright ⓒ 2009 SKNEWS. All rights reserved. Contact: news@sknews.org