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20.01.26 (일요일)
총회/기관 지방회 화제&인물 특집 선교&신앙 목회&교육 열린광장 오피니언 교계&문화  
전체보기
교계
문화
 
 
뉴스 홈 교계&문화 교계 기사목록
 
한교총, 정기총회 갖고 문체부 산하 법인 추진
사실상 한국교회 대표성 한교총으로 이관, 대정부 창구역할
2019-12-19 오후 1:48:00    성결신문 기자   


한국교회총연합(이하 한교총)이 문화체육관광부(이하 문체부) 산하 법인으로 거듭난다. 한교총은 지난 12월 5일 한국교회백주년기념관에서 열린 제3회 정기총회에서 법인 주무기관을 서울시에서 문체부로 바꾸기로 결의했다. 

그동안 문체부는 한국기독교총연합회(이하 한기총) 등 일부 법인을 가입시킨 이후 더 이상 산하 법인을 만들지 않았다. 때문에 문체부 소속 7대 종단이 모인 종교지도자협의회(이하 종지협)의 개신교 대표로 한기총이 오랫동안 유지되어왔다. 한기총의 대표성이 약해진 후에도 다른 연합기관들이 종지협에 들어갈 수 없었던 이유다. 종지협이 실질적인 대정부 창구 역할을 하면서 그동안 한기총이 개신교의 입장을 대변하는 것처럼 여겨졌다.

한교총은 설립 후 정부와 긴밀하게 협력하게 되어 사실상 대표성은 한기총에서 한교총으로 옮겨졌다. 문재인 대통령이 초청한 종교인 만찬에도 한기총 대신 한교총이 초대받았다. 이번에 문체부가 내부 방침을 바꿔 한교총 등 몇몇 법인을 새롭게 받아들이면서 한교총은 정부와의 관계를 더욱 돈독히 할 것으로 보인다.

한편 선거 없이 각 교단장들이 돌아가면서 하는 공동대표회장은 김태영 총회장(예장통합) 류정호 총회장(기성) 문수석 총회장(예장합신)이 맡았다. 

김종준 총회장(예장합동)은 상임회장이다. 김태영 총회장은 “성경적 가치와 예수님 중심으로 섬기겠다”는 포부를 밝혔다. 한교총은 이날 예장피어선과 예장호헌을 새 회원으로 받았다.

기자 : 성결신문
관련기사
 
 

 
네티즌 의견
전체 0   아이디 작성일
 
의견쓰기
 
한교총·한교봉, 쪽방촌서 성탄 나눔
교회의 정치참여 바람직한 관계는?
교계 기사목록 보기
 
  교계&문화 주요기사
한국교회 북한 식량 지원 잇따라
한국복음주의협의회 월례회 및 ..
한국스포츠선교회 NEW START VIS..
사랑의 쌀로 전해진 따뜻한 겨울
"역사교과서에 기독교 항목 넣어..
국회에 믿음과 사랑의 씨를 뿌려..
WEA 국제지도자회의 한국에서 개..
基聖, '목회자 성령컨퍼런스' 개..
 
 
가장 많이 본 뉴스
  사 설
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


[110-091]서울시 종로구 행촌동 1-29ㅣ대표전화 : 02-732-1286ㅣ 팩스 : 02-732-1285 ㅣ등록번호: 문화 다 06518
발행인: 문정민 ㅣ사장: 박정식 | 편집국장: 조석근 ㅣ편집인: 이강춘
Copyright ⓒ 2009 SKNEWS. All rights reserved. Contact: news@sknews.org